21년 09월 5일 설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집사 작성일21-09-11 22:48 댓글0건

본문

 

히브리서11장1절-12절  ‘믿음, 내 안에 있는 실체 3’

 

하나님이 세상을 창조하실 때 유독, 인간에게는 흙으로 빗으시고 하나님이 영을 불어 넣어주셨다.

인간은 다른 피조물들과 다르게 하나님의 영이 생명이다.  그렇기 때문에 인간은 하나님의 영이 없으면 생명이 아니다.

인간이 존재한다는 의미는 육체가 있다는 의미이다. 몸이 없으면 인간은 인간이 아니다. 왜냐하면 인간의 몸에 하나님은

영을 담아 두셨기 때문이다. 주님은 믿음에 대한 평가를 육체의 것으로 말씀하셨다. 주님은 육체의 병을 고치시면서

‘네 죄사함을 받았다’라고 말씀하시는 것이 그 예이다. 또 어떤 때는 병을 고쳐주시면서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으니

평안히 가라’라고 말씀하셨다. 구원은 영과 육이 구별되는 것이 아니다. 오늘 본문이 좋은 예이다.

4절은 아벨의 제사에 대한 증언이다. 그리고 5절은 에녹에 대한 증언이다. 6a을 다같이 보자.

“믿음이 없이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지 못하나니” 4,5절에 아벨과 에녹에 대해 먼저 언급하고 6절의 말씀으로 정리하는

것을 보면,, 아벨과 에녹은 믿음이 있어서 하나님을 기쁘시게 한 사람들이란 것을 강조하는 것…

아벨은 4절의 말씀에 의하면 “믿음으로 아벨은 가인보다 더 나은 제사를 하나님께 드렸다”고 기록하고 있다.

아벨이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믿음의 제사를 드렸다는 증거로 하나님이 아벨의 제사를 받으셨다는 것이다.

(4절“하나님이 그 예물에 대하여 증언하심이라”) 5절에서 에녹 역시 ‘믿음으로 하나님을 기쁘시게 한 자’라고 증언하고 있다.

그 증거로 ‘에녹은 죽음을 보지 않고 하나님이 옮기 셨다’고 기록하고 있다.

바울은 아벨과 에녹의 믿음을 하나로 보고 있다. 행위로 나타나지는 않지만, 그들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한 믿음의 소유자로

묶고 있는 것…바울은 행위로 드러나지 않는 심령 가운데 있는 하나님에 대한 믿음을 하나님이 보시고 기뻐하시고

이들에게 상급을 주셨다는 것을 말하는 것..(6b) 그렇다면 아벨과 에녹은 하나님이 계신 것과, 상을 주시는 하나님을 믿었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다.

여러분 하나님은 우리의 믿음의 중심을 보신다. 어떤 중심 시34:18”충심으로 통회하는 자를 *구원하시는 도다.”

중심에서 진정으로 하나님 앞으로 돌이키는 자. 사26:9”내 중심이 주를 간절히 구하오리니 이는 주께서 땅에서 심판하시는 때에

세계 거민이 *의를 배움이니이다.” 우리의 중심이 언제나 하나님께로 돌이키고,, 언제나 하나님께만 의지하고 구하는 것…..

7절 부터는 육의 행위로 나타나는 믿음의 증거,,,7a절 노아는 “보이지 않는 일에 경고하심을 받아 경외함으로 방주를 준비하여”

믿음은 ‘심판의 약속과 구원과 보호의 약속을 믿는 것’ ->노아는 심판하신다는 하나님의 약속을 믿었기에 방주를 만들게 되었다.

참 믿음의 사람들은 하나님의 경고의 메시지에 더 귀를 기울인다. 믿음의 증상 중에 가장 선명하게 보이는 것은 ‘하나님을 경외함’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하나님이 노아의 가족들을 구원하신다는 약속을 믿었기에 방주를 만들게 되었던 것…

8절은 우리가 너무 잘아는 아브라함의 경우이다.(8절)아브라함 역시 ‘구원과 보호하심’에 대한 확신으로 어디로 가야할지 알지도

못하고 고향을 버리고 떠나갔던 것아브라함이 갈 바를 알지 못하고 나아갔다는 것은 어떤 위험과 위협이 도사릴지 모르고 나갔다는

것이다. 아브라함의 믿음은 하나님의 날개로 자신을 감싸 안아주실 것이라는 것을 신뢰했다.

11절의 사라 역시 불가능한 후손에 관한 약속을 믿었던 것…그래서 기자는 “약속하신 이를 미쁘신 줄 알았다”고 기록하고 있다. ->

사라의 믿음은 하나님의 능력에 대한 믿음이고 ->하나님의 신실하심에 대한 믿음이었다. 사랑하는 여러분 우리가 응답을 받지 못하는

것은 어찌 보면 우리의 믿음이 하나님의 능력을 제한하기 때문인지도 모른다. 혹은 우리가 믿음이라고 생각하는 우리의 중심이

하나님을 불신하는 것으로 똘똘 뭉쳐있기 때문일지도 모른다. 그래서 하나님이 말씀하실 때, 자신도 모르게 ‘설마’라고 하나님께

대답하고 있는지도 모른다.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 아벨과 에녹… 바라는 것을 위해 통회하고 하나님 만을 의지하는 믿음..

그래서 하나님의 실질적인 상을 받을 수 있는 믿음..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 노아, 아브라함, 사라 처럼…

오로지 하나님 만을 신뢰하고, 신뢰하는 하나님만을 따랐을 때, 하나님이 구원하시고, 보호하시는 자녀가 되는 것..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교회

대한예수교장로회 아멘교회    담임목사명 : 송영춘    대표번호: 031-548-0175

교회주소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신봉2로 17, 3층